그냥 가져다 쓰세요. 라고 했던 것이 약간 후회된다. 다시 한번 정성껏 다듬어서 보내드렸어야 하지 않을까. 그래도, 지금 거기까지 신경 쓰기는 힘드니까… .

마이엠(mym.net)에 북컬렉터가 올라가고 있다. 상당히 부끄럽다.

 

2 Comments

  1. 빨강머리앤 April 12, 2004 at 3:36 am

    근데 마이엠 어디있는거얌?
    못 찾겠어

     
  2. jinto April 12, 2004 at 3:41 am

    그건.. 비밀 이지만.. 문화공작소를 찾아봐.

     

Leave a Reply

 

Theme by HermesThemes

Copyright © 2017 돌핀호텔의 기억.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