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오키 상의 이야기는 전처럼 재미있지는 않았지만. 음모론을 닮아서 링크걸어둔다.

지나간 기회…다.

초콜렛아가씨와의 이별 몽환적이다…

재미있는 물품들 – 역시 이진법시계가 제일 탐난다.
앗, 로봇찌빠다.
구글의 비둘기
키스

빠이에서 자유롭던 엘리다스 아저씨는 먼나라로 떠나신다. 엘리다스님은 미스코리아 뺨치는 여인의 인도여행 길잡이였다. 땅은 넓고 동네는 작다. 모두가 서로을 알고있다.

엘리님, 블로그에서 하나, ,,


경제학은 언제나 우리 사회라는 시스템에 대해서 명쾌한 답변을 주는 것 같으면서도 난해함을 잃지 않는다. 언제나.

이정우님의 아트인 컬쳐 처음1,처음2,두번째 하나, , , 그리고, 헨리다거라는 사람에 대해서

The 3rd Eye의 단편 번역들
얼굴 뒤에 숨은 영혼, 모하메드를 찾아간 산, 그토록 눈이 멀어서야

엄마쟤흙먹어님
상대주의 절대주의, 가설, 건축의 스트레스, 예술과 환영, 타이거, 타이거, 서양미술사, 미학오디세이, 촘스키 세상의 권력을 말하다1

미친 병아리님
억울한 악마, 번영하기를 원한다면.., 핵심인재 퇴사비용, Six Degrees, 경영관련

컴퓨터 이야기들.
퀘이크 엔진, 도형의 회전, UI 업데이트를 위해 메시지들을 처리해야할때.. , MFC 없이, 혹은 Release 모드에서 TRACE 매크로 활용..(전에 본거지만 일단 스크랩), 프로세스 시작시키고 기다리기.., 소프트웨어 공학의 사실과 오해.., Debugging

—-
The Story
난.. 짜파티, 피자, 스테이크

—-
막다른 골목에서
상어가 사람이라면,
노로 에이타로의 발견
, 책 속에서., 진은영/Paul Auster, 혹은 우연의 검은 상자, 으젠느 앗제, TV에서 조나단 반브룩을 보다, 기원에 관한 환상
—-
루리루리님
MJ에 대한 단상, 당첨자 발표

—-
interlude님
지름신 강림에 대한 고찰
풍수학원


my starlight night에서
겨울의 별자리

luke님의
실크로드
open eyes

milkwood님의
비밀 – Don’t ask, Don’t tell.
american gothic
호수의 여인
프라네테스

그리고..
한동안 유행했던 현대시들
체의 사진
음..
2004년 에세이들
layered arch
레이먼드 카버와의 대화
내인생의 영화들

나중에 서울가면 읽어야 할 책들
바람의 열두 방향
10년 후, 한국
천사와 악마. 댄 브라운, 문장으로 보는 유럽사(원서로살것)

그리고 이건 푸른고래님이 읽으셨다는 “10년후,한국”에 대한 반박 :장기영의 “CEO장보고, 대한민국을 말한다”

====

너무 많다. 일단 보이는 것들만 정리했다. 그런데, 과연 블로그 라인에 그냥 두는게 낳은지 나은지 이렇게 링크로 빼내는게 좋은지 모르겠다. 일단 링크로 빼냈다.

 

2 Comments

  1. 빨강머리앤 November 24, 2004 at 3:02 am

    일이로구려 이것도..
    그나저나…(이것이 저것보다 낫다의 낫다는 낫다 아니요? 낳다는 새끼를 낳다의 낳다고..아 머리아파 ^^ 오타시러유 오라버니~~)

     
  2. warry November 24, 2004 at 8:31 am

    마침 오타얘기가 나와서 한 말씀.
    태어난지 1년이 지나면 지내는 돌은 돐인줄 알고 있었는데 돌로 바뀌었더라구요. 언제 바뀌었지 -_-;;

     

Leave a Reply

 

Theme by HermesThemes

Copyright © 2017 돌핀호텔의 기억.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