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다치바나 다카시의 책이다. 우주로부터의 귀환이후로 오랜만이다.

서점에 들렀을 때, 몇번이나 사지 않고 그냥 나왔었지만, 결국은 사버리고 말았다.

에게 영원회귀의 바다
다치바나 다카시 지음,
이규원 옮김, 스다 신타로 사진/청어람미디어
 

Leave a Reply

 

Theme by HermesThemes

Copyright © 2017 돌핀호텔의 기억.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