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도그빌

    도그빌, 통쾌한 마지막. 심야 영화라 너무 졸려서 앞부분은 거의 못봤다. 약간 졸다가, 눈이 떠진 것은, 니콜 키드먼이 학대받는 장면. 그러니까, 성적으로.. 학대받는 장면. 나는, 잠깐의 잠으로 졸음이 어느정도 해소되었기 때문에 눈이 떠진거라고, 속으로 변명한다. 남자기 때문에 어쩔 수 없어요, 라고 […]

     
  • 시큐리티

    문제는 시큐리티의 정도인데, 이것을 완벽하게 보장해 주는 기관은 사실상 존재하지 않는다. 어디까지나 소문이지만, NSA에서는 자신들이 해독할 수 있는 암호 알고리즘이 아니면 세상에 공개되지 않도록 하고 있다던가, CFR(외교위원회)이 행정이나 외교와 관련해서 이 세상을 지배한다는 말도 있다. “빌더버그 그룹” 역시 시사저널의 허광 편집위원이 […]

     
 

Theme by HermesThemes

Copyright © 2017 돌핀호텔의 기억. All Rights Reserved